[자카르타AG] ‘아쉽다, 역전패’ 이아름, 태권도 57kg급 은메달 획득
[자카르타AG] ‘아쉽다, 역전패’ 이아름, 태권도 57kg급 은메달 획득
  • 이상완 기자
  • 승인 2018.0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이아름(26·고양시청)이 아시안게임 2연패에 실패했다. 아쉽지만 값진 은메달을 얻었다.

이아름은 21일(이하 한국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태권도 겨루기 여자 57kg급 결승에서 중국의 루오종시에게 5-6으로 역전패했다.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에 이어 2연패에 도전한 이아름은 아쉽게 무산됐다. 이아름은 1라운드 내내 탐색전을 펼쳤다.

2라운드 중반 발차기 공격에 나서 선취점을 올렸다. 지르기 공격에 연달아 성공해 2-0으로 앞섰다.

이아름은 3라운드 초반 머리 공격을 허용하는 등 2-4로 끌려가다가 주먹 공격으로 3-4까지 추격했다. 하지만 종료 직전 상대의 앞발 돌려차기를 내줘 5-6으로 졌다.

사진=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대회 홈페이지

bolante0207@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