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프리뷰] ‘동기부여+강팀 자격 증명’ 전북, 강원전 정조준
[K리그1 프리뷰] ‘동기부여+강팀 자격 증명’ 전북, 강원전 정조준
  • 반진혁 기자
  • 승인 2018.0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동기부여를 얻은 전북이 강팀 자격 증명을 위해 강원전을 정조준한다.

전북 현대는 11일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강원FC와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22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양 팀 모두 승리가 절실하다. 강원은 대구와의 리그 21라운드에서 덜미를 잡히며 리그 7위, 하위 스플릿으로 떨어졌다. 전북전 승리를 통해 리그 5위 상승까지 노릴 수 있다.

전북은 승점 3점이 더 간절하다. 분위기 반전이 필요하다. 최근 2연패로 분위기가 다소 침체돼 있는 상황이다. 경남FC와의 리그 21라운드 경기에서 0-1로 패하며 추격을 허용했고 이후 아산 무궁화와의 FA컵 16강전에서 1-2로 덜미를 잡히며 대회 하나를 마감했다.

패배는 분위기를 반전시켜야 한다는 큰 동기부여가 됐다. 최강희 감독은 “지난 경남과의 홈경기 패배가 오히려 선수들에게 더욱 강한 동기부여가 됐다”며 “팬들에게 시원한 승리로 보답하겠다”고 필승을 다짐했다.

전북은 이번 강원전에서 강팀 자격 증명도 나선다. 최강희 감독은 강팀은 연패가 없어야한다는 점을 수년째 강조하고 있다. 우승 트로피 획득 이상을 위해서는 분위기가 중요한데 연패로 이런 부분이 하락해서는 안된다는 의미다.

전북은 현재 연패에 빠졌다. 이번 강원전 승리를 통해 분위기 반전과 함께 연패 탈출로 강팀 자격 증명에 나선다.

강한 동기 부여와 강팀 자격 증명에 나서는 전북. 이번 강원전을 정조준하고 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sports@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