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WC] ‘한국에 덜미’ 독일축구협회, “챔피언처럼 뛰지 않았다...탈락할 만 해”
[러시아WC] ‘한국에 덜미’ 독일축구협회, “챔피언처럼 뛰지 않았다...탈락할 만 해”
  • 반진혁 기자
  • 승인 2018.0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독일축구협회가 16강 진출 실패와 관련해 사과의 메시지를 전했다.

독일축구협회는 28일(한국시간)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팬들에게. 우리도 당신들 만큼이나 실망스럽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월드컵은 4년 마다 한 번씩 열리고 우리는 훨씬 많은 것을 기대했다”며 “세계 챔피언처럼 뛰지 않았다. 고통스럽지만 탈락할 만 했다”고 인정했다.

독일은 28일 한국과의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예선 최종전에서 0-2로 완패했다. 이에 16강 진출은 좌절됐다.

독일에게 한국전은 중요했다. 멕시코에 골득실차로 뒤져 2위를 기록하고 있었고 타 경기 결과에 따라 16강 진출이 물거품이 될 수 있었기에 승리가 필요했다.

하지만 독일은 한국의 투지를 당해내지 못했다. 주도권을 내주며 밀리는 양상을 보였고 결국 김영권과 손흥민에 골을 내주며 16강 진출 실패를 맛 봤다.

이에 자국 언론들은 혹평을 쏟았다. <빌트>는 “최악의 월드컵 최종전이다. 악몽이다”고 전했고 <슈피겔> 역시 “독일의 역사적인 몰락이다”고 쓴소리를 던졌다.

사진=뉴시스/AP, 독일축구협회 트위터

sports@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