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vs멕시코] BBC도 지적…“장현수 명백한 핸드볼 반칙”
[한국vs멕시코] BBC도 지적…“장현수 명백한 핸드볼 반칙”
  • 이상완 기자
  • 승인 2018.0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현지시간) 오후 러시아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F조 2차전 대한민국-멕시코의 경기, 한국의 장현수가 PK지역에서 핸들링 반칙을 하고 있다.
23일(현지시간) 오후 러시아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F조 2차전 대한민국-멕시코의 경기, 한국의 장현수가 PK지역에서 핸들링 반칙을 하고 있다.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두고 두고 아쉬운 장면이 연출됐다.

24일(한국시간) 러시아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조별예선 F조 2차전 멕시코전에 나선 한국 축구 대표팀은 전반 20분여까지 상대의 역습을 적절히 차단하며 좋은 흐름을 이어갔다.

하지만 26분경 페널티박스 안에서 상대의 공을 차단하고자 장현수가 슬라이딩 태클을 시도했다. 상대방이 때린 공이 넘어지던 장현수의 팔에 맞았고, 주심은 핸드볼 반칙으로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영국 BBC는 “비디오 판독(VAR)이 필요 없는 확실한 반칙”이라고 평했다.
 

사진=뉴시스

bolante0207@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