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WC] ESPN, “한국, 회복하려면 손흥민 영향력 필요”
[러시아WC] ESPN, “한국, 회복하려면 손흥민 영향력 필요”
  • 반진혁 기자
  • 승인 2018.0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손흥민(26, 토트넘 홋스퍼)이 팀 회복에 영향을 끼칠 수 있는 존재라고 평가받았다.

스포츠 전문 매체 ESPN은 18일(한국시간) “한 선수의 어깨에 기대와 책임감 모두를 쌓아두는 것은 조금 불공평할 수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하지만 손흥민은 한국 선수 중 최고 수준에 가까운 선수다. 팀이 엄청난 타격에서 회복하려면 손흥민이 훨씬 더 영향력을 발휘해야할 것이다”고 손흥민의 존재감을 언급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18일 오후 9시(한국시간) 18일 오후 9시(한국시간)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에 위치한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스웨덴과의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예선 1차전에서 0-1로 패배했다.

손흥민은 이날 선발 출전해 팀의 공격을 이끌었지만 스웨덴의 견고하고 단단한 수비벽에 막혀 공격 포인트를 기록하지 못했다.

사진=KFA

sports@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