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 오리온' 출신 전정규 KOREA3X3 프리미어리그 합류
'고양 오리온' 출신 전정규 KOREA3X3 프리미어리그 합류
  • 이상완 기자
  • 승인 2018.0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정규 입단 모습
전정규 입단 모습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 출신 전정규가 KOREA3X3 프리미어리그에 데뷔한다.

KOREA3X3 프리미어리그에 참가 중인 PEC는 14일 전정규의 영입소식을 발표했다. 전정규는 지난 달 오리온에서 은퇴선언한 지 1개월 만에 3대3 농구코트로 복귀를 선언했다.

연세대학교를 졸업한 전정규는 고양 오리온에서만 10년 동안 프로농구선수로 활약했다. 뛰어난 3점슛 능력으로 ‘전대만’, ‘전코버’ 등의 수식어가 붙기도 했다.

전정규는 “PEC구단 박석환 감독의 러브콜과 3대3 농구를 함께 할 수 있게 적극적으로 지원해 주신 PEC구단 백성욱 원장님, 박진서 부원장님 덕분에 리그에 참가하게 되었다”라며 KOREA3X3 프리미어리그에 합류하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더불어, “선배 주희정 선수와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즐겁고 PEC선수들과 함께 3대3 농구의 붐이 일어날 수 있게 열심히, 멋지게 경기에 임하겠다.” 라며 입단소감을 밝혔다.

PEC는 지난 라운드 합류한 부산 KT 출신 안정훈과 함께 또 한명의 프로농구 출신 선수를 영입하며 전력을 강화하게 되었다.

사진=KOREA3X3 프리미어리그

bolante0207@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