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PGA] ‘골프여제’ 박인비, 2년 6개월 만에 세계랭킹 1위 복귀
[LPGA] ‘골프여제’ 박인비, 2년 6개월 만에 세계랭킹 1위 복귀
  • 이형주 기자
  • 승인 2018.0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인비
박인비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박인비(30·KB금융그룹)가 세계랭킹 1위 자리에 복귀했다.

박인비는 24일(한국시간) 발표한 롤렉스 여자골프 세계랭킹에서 지난주 3위에서 두 계단 오른 1위가 됐다.

박인비는 평균 랭킹 포인트 6.67점에서 이번주 7.49점으로 0.78점을 끌어 올렸다. 이를 통해 23주 연속 1위였던 중국의 펑산산(7.04점)을 끌어 내렸다. 

박인비는 2015년 10월, 92주 동안 1위 자리를 지키다 리디아 고(뉴질랜드)에게 자리를 넘겨줬다. 이번 1위 복귀는 2년 6개월 만이다.  

지난 23일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협회(LPGA) 투어 '휴젤-JTBC LA 오픈'에서 선전이 큰 몫을 했다. 박인비는 최종 10언더파 공동 2위를 했다.

최근 출전한 5개 대회에서 우승 1회, 준우승 2회, 공동 3위 1회 등 4차례나 Top3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 부상으로 시즌을 조기 마감했지만 올 시즌 복귀 한 달여 만에 랭킹 1위 탈환에 성공했다.

사진=뉴시스

total87910@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