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들 안전 생각” SK, 내야 그물망 교체
“팬들 안전 생각” SK, 내야 그물망 교체
  • 이형주 기자
  • 승인 2018.0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물망의 모습
그물망의 모습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SK와이번스가 팬들을 생각해 내야 그물망을 교체했다. 

SK는 인천시와 함께 인천SK행복드림구장을 방문하는 야구 팬들의 안전한 야구 관람을 위해 기존 4m 높이의 내야 그물망을 9m까지 끌어 올리는 내야 그물망 교체 공사를 완료했다고 24일 밝혔다. 

기존 그물망은 4m 높이로 그 높이가 충분하지 않아, 1층 내야관람석의 일부만 보호할 수 있었다. 특히 메이저리그에 비해 많은 팬들이 적극적으로 단체 응원에 참여하는 문화를 가지고 있는 KBO리그의 특성상, 응원지정석, 의자지정석 등의 좌석을 이용하는 팬들이 공을 잠시 놓치게 된 상태에서 강한 타구가 날아올 경우 안전사고 발생이 우려되었던 것이 현실이다. 하지만 이번 공사를 통해 그물망의 높이를 9m까지 끌어올림으로써 2층 내야관람석까지 보호할 수 있게 되어 안전사고 발생 확률을 매우 낮출 수 있게 됐다. 

인천시의 적극적인 예산 협조 속에서 진행된 이번 그물망 교체 공사의 가장 큰 특징은 안전성을 높이면서도 고객의 시야(View)는 더욱 좋아졌다는 것이다. 

새롭게 설치된 내야그물망은 메이저리그에서 사용되는 최신의 재질인 ‘울트라 다이나마’를 적용하여 기존 PE재질에 비해 인장 강도는 물론 가시성까지 높였다. 그리고 그물망 고정에 사용되는 기둥을 14개에서 10개로 줄여 기둥에 가리는 시야를 최소화했다. 

이번 그물망 교체 공사를 진행한 SK 마케팅팀 SC Biz그룹 강태화 그룹장은 “최근에는 메이저리그에서도 경기에 대한 접근성보다는 야구팬의 안전에 중점을 두고 내야그물망을 확충하는 추세이다. 인천을 방문하는 모든 야구 팬들의 안전을 위해 흔쾌히 예산을 지원해준 인천시에게 꼭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앞으로도 SK와이번스는 인천시와 함께 팬들이 야구장에서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고민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사진=SK와이번스

total87910@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