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시즌 리틀야구 개막, 영등포구리틀야구단 첫 경기 대승
2018시즌 리틀야구 개막, 영등포구리틀야구단 첫 경기 대승
  • 이형주 기자
  • 승인 2018.0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장면
경기 장면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유망주들의 산실인 리틀야구가 2018시즌 다시 달린다. 

전국리틀야구시즌이 시작됐다. 리틀야구는 지난 14일 열린 화성시장기대회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시즌을 맞았다. 리틀야구는 화성시장기대회를 시작으로 뜨거운 열전에 돌입할 예정이다. 

시즌 첫 경기부터 팬들을 만족시키는 경기가 나와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난 2017년 도미노피자기 준우승을 차지한 영등포구리틀야구단이 첫 경기부터 대승을 거뒀다. 

함여훈 감독이 이끄는 영등포구리틀야구단은 전년도 저학년 우승팀인 태안군리틀야구단과 맞붙었다. 영등포구리틀야구단은 1회에 무려 4득점을 냈다. 이어 3회말 김동은(양천중)의 홈런까지 더했다. 영등포구리틀야구단을 이를 통해 4회 9-1 콜드승으로 시즌 첫 경기를 산뜻하게 출발했다.

영등포구리틀야구단
영등포구리틀야구단
영등포구리틀야구단
영등포구리틀야구단

 

사진=영등포구리틀야구단

total87910@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