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 축구 > 해외축구
‘네이마르 저격’ 사비, “어떻게 바르사를 떠나지?”
이원희 기자  |  mellor@stnsport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12  21:51:4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STN스포츠=이원희 기자]

바르셀로나의 레전드 사비 에르난데스가 바르셀로나를 떠난 네이마르를 이해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스페인 언론 ‘마르카’에 따르면 사비는 12일(한국시간) “축구 선수라면 바르셀로나를 떠나고 싶어한다는 것이 매우 이상한 일이다. 그런 선수는 루이스 피구 밖에 없었다. 이후 17년이 지났다”면서 오랫동안 그런 일이 벌어지지 않았다고 했다.

포르투갈의 전설적인 선수였던 피구는 지난 2000년 여름 이적료 약 800억 원에 바르셀로나에서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했다. 양 팀은 최대 라이벌. 단연 그 충격도 컸다. 최근에는 브라질 공격수 네이마르가 바르셀로나를 떠나 파리 생제르맹 유니폼을 입었다. 이적료는 무려 1억 9,800만 파운드(약 2,941억 원).

사비는 “네이마르는 아무 말도 하지 않고 바르셀로나를 떠났다”면서도 “우리에게는 세계 최고의 선수인 리오넬 메시가 있다. 또 세계 정상급 공격수인 루이스 수아레즈, 정상급 미드필더인 안드레아 이니에스타와 세르히오 부스케츠, 수비수에는 헤라르드 피케가 있다”며 네이마르 공백이 문제될 것이 없다고 했다.

사진=뉴시스

mellor@stnsports.co.kr

이원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풋볼 S+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