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 야구 > KBO리그
김태균, 삼성전서 달아나는 투런포 폭발…시즌 17호
이원희 기자  |  mellor@stnsport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11  19:38:4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STN스포츠(대전)=이원희 기자]

한화 이글스의 공격력이 폭발하고 있다. 간판스타 김태균이 달아나는 투런포를 퍼올렸다.

한화는 11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즈와의 홈경기에서 3번 겸 지명 타자로 선발 출장했고, 팀이 4-0으로 앞선 2사 1루서 상대 선발 우규민의 3구째를 통타. 그대로 타구를 우측 펜스 뒤로 넘겨 비거리 105m 투런포를 뿜어냈다.

이 홈런은 김태균의 17호포다. 한화도 삼성에 6-0으로 크게 앞서갔다.

사진=삼성 라이온즈

mellor@stnsports.co.kr

이원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풋볼 S+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