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 농구 > WKBL
승장 안덕수 감독, “심성영, 팀의 가드로 잘해주고 있다”
이원희 기자  |  mellor@stnsport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2.16  21:25:3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사진=WKBL]

[STN스포츠 부천=이원희 기자] 청주 KB스타즈 안덕수 감독이 소속팀 선수 심성영을 칭찬했다.

KB는 16일 부천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삼성생명 여자프로농구 6라운드 마지막 경기에서 부천 KEB하나은행을 70-63으로 물리쳤다. 주전 가드 심성영이 3점슛 4개 포함 16득점을 폭발시켰다.

안덕수 감독은 “후반에 집중력을 갖고 열심히 해줬던 것이 승리의 요인이다. 출발은 좋지 않았다. 나탈리 어천와의 2대2 플레이를 잡지 못해 수비에서 갈팡질팡했다. 하지만 2쿼터부터 수비가 잘 되면서 속공이 이뤄졌다”고 평했다.

이어 안 감독은 심성영을 칭찬했다. 그는 심성영에 대해 “중요할 때마다 3점슛을 넣어줬다. 팀의 가드로서 충분히 잘해주고 있다”고 만족했다.

이날 승리로 KB는 12승18패를 기록, 구리 KDB생명과 리그 공동 3위가 됐다. 

KB는 오는 19일 홈인 청주 실내체육관에서 KEB하나와 다시 한 번 맞붙는다.

안덕수 감독은 “중요한 경기다. 이번 경기 비디오를 보며 준비하겠다. 오늘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매 순간 낭떠러지에 있다는 심정으로 경기를 준비하겠다”고 힘줘 말했다.

mellor@stnsports.co.kr

[관련기사]

이원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풋볼 S+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