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스 26점’ 삼성화재, 대한항공 꺾고 4위 차지
‘타이스 26점’ 삼성화재, 대한항공 꺾고 4위 차지
  • 이원희 기자
  • 승인 2017.0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이원희 기자] 삼성화재가 리그 4위로 올라섰다.

삼성화재는 8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대한항공과의 경기에서 3-0(25-14 25-23 25-23)으로 승리했다. 2연승을 달린 삼성화재는 리그 10승(12패·승점 35)째를 거둬 우리카드(10승12패·승점 34)를 제치고 4위 자리를 차지했다.

삼성화재는 타이스가 26점을 올려 팀 승리를 이끌었다. 박철우도 트리플크라운을 달성했다. 서브에이스 4개, 블로킹득점 3개, 후위공격 5개를 성공해 올 시즌 두 번째 트리블크라운을 기록했다. 박철우는 16득점과 200서브 득점 기록도 달성했다. 

한편, 여자부에서는 KGC인삼공사가 흥국생명을 3-1(25-20 24-26 25-15 25-23)로 꺾었다. KGC인삼공사는 시즌 10승(9패·승점 30)째를 기록해 리그 3위가 됐다. 특히 알레나가 29점, 김진희은 14점을 퍼부어 팀 승리에 일조했다.

mellor@stnsport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