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퀸즈’ 대표팀, 자살 유가족에 우승상금 1천만원 기부
‘더퀸즈’ 대표팀, 자살 유가족에 우승상금 1천만원 기부
  • 이원희 기자
  • 승인 2016.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KLPGA]

[STN스포츠=이원희 기자] ‘더퀸즈 presented by 코와’ 대표팀 9명이 우승상금 중 1천만 원을 조성하여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했다.

더퀸즈 총상금 1억 엔(우승팀 4천5백만 엔, 2위팀 2천7백만 엔, 3위팀 1억8천만 엔, 4위 팀 9백만엔, 우승팀 기부금액 1백만 엔) 중 우승팀이 지정한 기관에 선수 이름으로 기부되는 공식 상금 1백만 엔은 대회 개최지인 일본 내의 도움이 필요한 기관에 기부하기로 했으며, 이에 앞서 대표팀 선수들은 우승상금 일부로 1천만 원을 조성하여 한국 자살 유가족에 따뜻한 손길을 내밀었다.

대표팀은 2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중앙자살예방센터를 방문해 공동모금회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성금은 중앙자살예방센터를 통해 가족의 자살로 어려움을 겪는 유가족의 심리치료와 생계비 등으로 사용된다.

대표팀 캡틴 신지애(28,스리본드)는 “스포츠 선수들의 에너지와 강한 마음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작게나마 힘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부를 결심했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들에게 힘을 드릴 수 있는 기회가 많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기부처인 보건복지부 산하 중앙자살예방센터는 자살예방 전문기관으로 자살예방 관련 인력교육 ‧ 자살유해 정보관리 ‧ 생명존중 홍보활동 등을 수행하고 있다.

mellor@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