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 축구 > 대표팀
'감사와 격려의 시간' 2016 축구사랑나눔, 12일 개최
이보미 기자  |  bomi8335@stnsport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2.12  18:28:5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대한축구협회 제공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축구를 통해 얻은 수익을 사회에 환원하기 위한 2016 축구사랑나눔 행사가 열렸다.

축구사랑나눔재단이 12일 오후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2016 축구사랑나눔'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축구를 통한 나눔과 감사, 격려의 시간을 갖고자 마련됐다.

행사는 재단 활동소개, 초등 유망주 장학금 전달, 보호소년 축구단 축구용품 지원, 2016년 A매치 데뷔 남녀 선수 은사 격려금 전달 순으로 진행됐다.

초등 유망주 장학금은 대상자 25명을 대표해 이은규(경남 남해초등학교)에게 전달됐다. 가정형편으로 인해 감독의 집에 거주하며 축구스타의 꿈을 키우고 있는 이은규는 올봄 SBS에서 방송한 영재발굴단 프로그램을 통해 널리 알려졌다.

이어 부산가정법원의 천종호 부장판사가 보호 청소년들을 위해 만든 ‘만사소년 축구단’의 선수들에게 축구용품이 지원됐다.

마지막으로 올해 국가대표 A매치 경기에 데뷔한 남녀 선수들을 발굴, 지도한 지도자에게 격려품이 전달됐다. 문미라, 장창, 손화연 등 여자대표선수 8명이 나와 지도자들에게 감사의 편지를 낭독하는 시간도 가졌다. 소속팀 경기일정으로 참가하지 못한 황희찬, 오재석은 미리 준비한 영상으로 초등학교 시절 자신들을 축구에 입문토록 한 은사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대한축구협회가 설립한 축구사랑나눔재단은 불우 유소년 선수 및 은퇴 축구인 지원, 초중고 축구팀 책보내기, 소외계층 축구대회 후원, 저개발국 유소년을 위한 축구 페스티벌 개최 등 다양한 사업을 전개해 오고 있다.

bomi8335@stnsports.co.kr
 

[관련기사]

이보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풋볼 S+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