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 축구 > 대표팀
‘亞 챔피언’으로 팬들과 만난 전북, “앞으로도 팬들과 함께”
이보미 기자  |  bomi8335@stnsport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2.04  10:25:0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전북 현대 제공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프로축구 전북 현대가 도민들의 뜨거운 환영 속에서 아시아 챔피언으로 팬들과 만났다.

전북은 “지난 3일 토요일 오후 2시부터 전라북도 도청광장에서 실시된 도민 환영행사는 시작 2시간 전부터 몰린 팬들로 인산인해를 이루며 모처럼 따뜻한 겨울 날씨 속에서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도민 환영 행사는 약 2천여명의 팬들이 운집한 가운데 최강희 감독과 이동국이 트로피를 들고 입장하면서 박수 갈채와 함께 시작됐다.

송하진 도지사를 비롯한 도내 유명 인사들이 차례로 무대에 오르며 전북의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에 대한 축하 메시지를 전하고 최강희 감독의 우승 소감도 이어졌다.

이후 최강희 감독, 이동국, 최철순, 김신욱, 한교원, 이재성, 레오나르도의 팬 사인회가 열렸다. 당초 1시간 동안 예정 됐던 사인회는 많은 팬들이 몰려 30분을 연장되기도 했다.

최강희 감독은 “이렇게 많은 분들이 오셔서 축하해주셔서 감사하다. 우리가 이룬 우승은 팬들의 성원이 있었기에 가능 했었다. 앞으로도 팬들과 함께 하겠다”고 전했다.

bomi8335@stnsports.co.kr

 

[관련기사]

이보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위클리뉴스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