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두산 김광수 감독대행, 故최동원은 “최고의 투수였다”
[프로야구] 두산 김광수 감독대행, 故최동원은 “최고의 투수였다”
  • 박수민
  • 승인 2011.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 서울 뉴시스]

두산 베어스 김광수 감독대행이 14일 새벽 2시 지병으로 인해 세상과 영원히 작별한 故최동원 한화 2군 감독에 대한 애통함을 금치 못했다.

김 감독대행의 입에서는 병마로 인해 세상을 등진 대투수에 대한 안타까움 때문인지 짙은 한숨이 묻어나왔다.

김 감독대행은 14일 고인의 별세 소식에 “방금 전 소식을 접했다. 최고의 투수가 우리 곁을 떠나셨다”라며 안타까운 어조로 이야기했다. 이어 김 감독대행은 “최고의 투수였다. 그 최고의 투수가 세상을 떠났다”라며 한 팀을 지휘하는 격무 속 들려온 비보에 김 감독대행은 슬픔을 감추지 못했다.

박수민 기자 /
psm919@onstn.com
Copyright ⓒ ON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