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앗…내 팔꿈치’ NYY 이반 노바 토미 존 수술 불가피
‘앗…내 팔꿈치’ NYY 이반 노바 토미 존 수술 불가피
  • 이상완
  • 승인 2014.0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욕양키스 선발진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이반 노바(27)가 수술대에 오를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21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유명 언론 ‘뉴욕타임즈’가 “이반 노바는 MRI 촬영 결과 오른쪽 팔꿈치 인대가 파열돼 15일 부상자 명단행에 올랐다”며 “토미 존 수술이 불가피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반 노바도 “지금 엄청나게 충격적이다”며 절망감을 드러냈다. 또한 그는 “나 뿐만 아니라 가족과 친구들도 아파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반 노바가 토미 존 수술을 하게 된다면 1년간 마운드에서 볼 수 없을 전망이다. 이번 부상은 개인적으로나 팀으로써도 굉장히 큰 손해가 아닐 수 없다.

이반 노바는 올 시즌 4게임 등판 2승 2패 평균자책점 8.27로 좋지 않지만 뉴욕 양키스 선발 투수 한 축을 담당해왔다.

또한 이반 노바는 2010년 빅리그에 데뷔한 뒤 2011시즌 16승 4패 평균자책점 3.70, 2012시즌 12승 8패 평균자책점 5.02로 2년 연속 두 자릿수 승을 기록한바가 있다.

[사진. 미국 야후 스포츠 홈페이지 캡쳐]

이상완 기자 / bolante0207@onstn.com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