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출시 편스토랑' 돈스파이크 신메뉴 '돈스파이' 공개…100인 시민 입맛 저격
'신상출시 편스토랑' 돈스파이크 신메뉴 '돈스파이' 공개…100인 시민 입맛 저격
  • 김주윤 기자
  • 승인 2019.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김주윤 기자]

‘신상출시 편스토랑’ 돈스파이크의 신메뉴 ‘돈스파이’가 극찬을 싹쓸이했다.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연예계 소문난 ‘맛.잘.알’(맛을 잘 아는)’ 스타들이 혼자 먹기에 아까운 필살의 메뉴를 공개, 이중 메뉴 평가단의 평가를 통해 승리한 메뉴가 방송 다음 날 전국 편의점에서 출시되는 신개념 편의점 신상 서바이벌이다.

이번 ‘우리 밀’ 편을 통해 처음으로 메뉴 출시에 도전한 돈스파이크는 남다른 요리실력으로 기존 5인 편셰프들을 긴장하게 만들었다. 특히 돈스파이크가 직접 고기를 손질하거나 한눈에 고기 부위를 맞추고, 자신만의 육덕진 고기 메뉴 레시피를 방출한 것은 뜨거운 반응을 이끌었다.

이런 가운데 6일 방송하는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돈스파이크의 최종 메뉴 ‘돈스파이’가 공개된다. ‘돈스파이’는 주제인 ‘우리 밀’과 돈스파이크의 사랑하는 ‘고기’를 접목해 만들어낸 최적의 메뉴. 이에 돈스파이크는 메뉴 완성 후 SNS를 통해 긴급 100인 시식회를 공지했다고. 그렇게 모인 100인의 시민들은 돈스파이크가 하룻밤을 꼬박 새서 만든 100인분 ‘돈스파이’를 맛본 뒤 열렬히 응원했다고 한다.

이렇게 100인 시민들의 조언까지 더해 한층 업그레이드 시킨 돈스파이크의 ‘돈스파이’는 메뉴평가단의 극찬을 싹쓸이했다는 후문. 지난 방송에서 이경규의 ‘프라이드 바나나’를 두고 “디테일에서 망쳤다”고 날카로운 심사평을 한 최현석 셰프와 독설 미식가 이승철까지도 “미친 맛이다”, “지금까지 먹어본 고기 파이 중 최고로 맛있다”고 역대급 호평을 쏟아냈다는 전언이다. 

사진=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enter@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