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년째 연탄봉사' 박해진 "나눔은 나눌수록 커진다"
'9년째 연탄봉사' 박해진 "나눔은 나눌수록 커진다"
  • 박재호 기자
  • 승인 2019.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년째 연탄봉사를 이어 오고 있는 박해진.
9년째 연탄봉사를 이어 오고 있는 박해진.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연예계 대표 '기부천사' 박해진이 올해도 연탄 봉사활동에 나선다. 이번엔 대구 소방관들과 함께 해 더욱 의미를 더한다.

박해진은 오는 7일 대구 지역에서 대구 소방관들과 함께 저소득층을 위한 연탄 봉사활동을 진행한다.

이날 박해진과 소방관들은 대구 연탄은행을 통해 저소득층 가구에 연탄 2,500장을 직접 배달하며 사랑을 실천한다. 이번 연탄 나눔에는 박해진과 소속사 직원들, 소방청, 대구연탄은행, 대구시 소방관 30여 명이 함께할 예정이다.

박해진은 지난 2011년부터 국내외 재해, 재난 지역이나 아동, 독거노인, 소방관 등을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에 꾸준히 임해오고 있다.

연탄봉사활동도 올해로 벌써 9년째. 박해진은 바쁜 스케줄을 쪼개 매년 겨울 어김없이 직접 연탄 나르기에 나서고 있는 것. 올해는 특별히 소방관들과 봉사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라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박해진은 2016년 한 팬의 아버지가 일하는 소방서를 방문하면서 소방관과 인연을 맺은 후 그동안 소방관들의 처우 개선을 위한 활동을 전면 지원하며 소방관 국가직 전환에도 힘을 쏟아 올해 소방의 날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자로 선정되기도 했다.

또 차기작 드라마 '시크릿'에서는 긴급 구조에 나서는 소방관 역할을 맡으면서 소방관과는 떼려야 뗄 수 없는 인연을 맺게 됐다.

이 같은 끈끈한 인연을 바탕으로 박해진은 소방관들과 함께 의미 있는 활동을 하고자 직접 소방관들에게 봉사활동을 제안하면서 이번 연탄 나눔이 이뤄졌다.

박해진은 "나눔은 나눌수록 커진다는 얘기는 진짜이다. 봉사활동을 하면서 많은 분들의 더 큰 사랑을 경험하게 돼 오히려 내가 더 많이 얻고 온다"라며 "매년 하던 봉사활동을 올해는 특히 국민들의 생명을 지켜주시는 소방관분들과 하게 돼 더 기쁘다. 추운 겨울 주위 분들을 돌아보며 많은 사랑을 나누시길 바란다"라고 봉사활동에 더 많은 사람이 함께 해줄 것을 당부했다.

사진=마운틴무브먼트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