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유재명 "'나를 찾아줘' 이영애, 정말 아름다워…팬심 컸다"
'씨네타운' 유재명 "'나를 찾아줘' 이영애, 정말 아름다워…팬심 컸다"
  • 김주윤 기자
  • 승인 2019.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김주윤 기자]

배우 유재명이 이영애와 함께 작업한 소감을 밝혔다.

15일 방송한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 영화 '나를 찾아줘' 출연 배우 유재명이 스튜디오를 찾았다.

유재명은 영화 '나를 찾아줘'에서 이영애와 호흡을 맞춘 소감을 묻자 "이영애 선배를 영화로만 보다가 실제로 봤는데 너무 아름다웠다. 처음에는 동료라기 보다 팬심이 더 컸다"라고 웃으며 말했다.

이어 영화 중 가장 힘들었던 촬영을 묻는 말에 "엔딩 장면 같다. 그 장면 찍을 때 저도 그렇고 이영애 선배님도 그렇고 힘들었다. 장소가 갯벌이여서 시간 제약도 컸고 안전 문제도 있어서 배우, 스태프도 신경 많이 썼다"라고 이야기했다.

유재명은 진행자 박선영이 이영애가 인터뷰에서 유재명을 실제로 봤을 때 멋있었다고 한 말을 언급하자 "촬영 현장에서는 분장하고 날선 대립을 하다보니 많이 교류하지 못했다. 숫기도 없어서 말도 잘 못 걸었다. 그런데 인터뷰 날은 잘 차려입고 인사하니 (이영애) 선배님이 참 좋아하시더라"라고 웃으며 말했다.

사진=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

enter@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