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주현미, 세월 빗겨간 외모-목소리…'추억여행 라이브'(종합)
'컬투쇼' 주현미, 세월 빗겨간 외모-목소리…'추억여행 라이브'(종합)
  • 김주윤 기자
  • 승인 2019.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김주윤 기자]

가수 주현미가 라디오 방송으로 팬과 만났다.

5일 방송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 가수 주현미가 출연해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라이브 무대를 선보였다. 주현미의 시대별 히트곡은 DJ 김태균 뿐만 아니라 청취자에게도 추억을 떠올리게 했다.

방송 시작 주현미는 히트곡 '짝사랑' 무대를 선보였다. 황재성과 김태균은 이구동성으로 "첫 소절만 들어도 멋지다"라고 감탄했고 주현미에게 첫 소절만 다시 불러달라고 부탁하기도 했다.

두 번째로 부를 노래인 '추억으로 가는 당신'을 소개하며 "남편이 작곡한 노래다. 제가 아끼는 노래다"라고 소개했다. 의미있는 노래라는 말처럼 노래를 하던 주현미는 감정이 북받치는 모습을 보였다.

주현미는 목소리 관리 비법을 묻는 말에 "건조하면 안 된다. 물을 많이 마시고, 잠도 많이 잔다"라고 밝혔다. 그 말에 김태균은 "제일 중요한 건 남편의 사랑이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주현미는 작년 말에 시작한 개인 방송에 관해서도 자세히 설명했다. "일주일에 두 번 올리는데 전혀 힘들지 않다. 제가 좋아하는 일을 하니까 그런 것 같다. 스튜디오에서 아코디언, 기타 반주로만 노래하는데 그래서 더 재미있다"라고 이야기했다.

이날 방송에서 주현미는 데뷔곡 '밤비 내리는 영동교'를 포함 '짝사랑', '정말 좋았네' 등 5곡의 노래를 라이브로 선보이며 현장 방청객과 청취자의 귀를 즐겁게했다.

사진=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enter@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