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조정석X윤아X김지영…'엑시트' 천만 기원 유쾌한 홍보(종합)
'컬투쇼' 조정석X윤아X김지영…'엑시트' 천만 기원 유쾌한 홍보(종합)
  • 김주윤 기자
  • 승인 2019.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TN스포츠=김주윤 기자]

배우 조정석, 윤아, 김지영이 라디오 방송으로 팬과 만났다.

19일 방송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 영화 '엑시트' 주역 조정석, 윤아가 출연했다. 방송 영화 출연 배우 김지영도 깜짝 등장하며 함께했다.

이날 방송에서 조정석과 윤아는 영화 '엑시트' 촬영 에피소드를 소개했다. 윤아의 달리기 실력을 칭찬한 조정석은 "임팔라를 보는 줄 알았다"라고 웃으며 말했고, 윤아 또한 대역 없이 액션 장면을 소화한 조정석의 연기에 감탄했다고 말했다.

영화에서 윤아가 욕을 찰지게 한다는 청취자의 말에 김태균은 "연습이 필요 없었던 거냐 연습을 한 거냐"라고 너스레를 떨었고 윤아는 "다른 장면은 모르겠는데 그 장면은 한 번에 찍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처음 연기 호흡을 맞춘 두 사람에게 소감을 물었다. 윤아는 "몸이 정말 힘들었는데 정석 오빠가 유쾌해서 힘이 많이 됐다"라고, 조정석은 "고공 액션이 많은데 제가 높은 곳을 무서워한다. 윤아 씨 덕분에 극복할 수 있었다"라고 이야기했다.

방송 도중 '엑시트' 출연배우 김지영이 깜짝 등장했다. 김지영은 "여기서 드라마 촬영 중인데 두 사람이 출연하다고 해서 왔다"라고 등장 이유를 밝혔다. 김지영은 "두 배우가 정말 혼신의 힘을 다했다. 제가 누워서 죽 지켜봤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김지영은 "후배지만 존경할 정도의 배우다. 촬영을 같이하면서 배우는 게 많았다. 특히 열정이 대단하더라"라고 덧붙였다.

방송을 마치며 윤아는 "'엑시트' 많이 사랑해주셔서 '컬투쇼'에 다시 출연했다. 절찬 상영 중이니 꼭 봐주시면 좋겠다"라고, 김지영은 "'엑시트' 많이 즐겨주셔서 감사하다"라고, 조정석은 "오랜만에 '컬투쇼' 나와서 춤도 추고 좋았다. 저희 영화가 좋은 반응을 얻고 있어 이자리를 빌어 감사하다는 말을 하고 싶다"라고 인사했다.

사진=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enter@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