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기사 (전체 5,56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해외축구] 레알 페레스 회장의 믿음, “호날두 세금 문제 언론에 피해봐”
[STN스포츠=이상완 기자]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레알 마드리드 회장 선거에서 재선에 성공한 플로렌티노 페레스 회장이 크리스티아노 호날두에 대해 굳건한 믿음을 보였다.2021년까지 회장직을 연장한 페레스 회장은 최근 “스페인을 떠나겠다”는 호날두의 폭탄
이상완 기자   2017-06-20
[해외축구] 中 칸나바로의 텐진, ‘폭격기’ 모데스테에 430억 손짓
[STN스포츠=이상완 기자]이탈리아의 명수비수 파비오 칸나바로(44)가 이끄는 중국 프로축구 텐진 콴잔이 독일 분데스리가 FC쾰른의 ‘폭격기’ 안소니 모데스테(29‧프랑스)에 연봉 1000만 유로(약 120억 원)를 제시하며 유혹하고 있다.
이상완 기자   2017-06-19
[해외축구] 獨 명문 도르트문트, 이승우 영입 레이더 가동
[STN스포츠=이상완 기자]독일 분데스리가 명문 도르트문트가 이승우(19·바르셀로나 후베닐 A)를 노린다.독일 일간지 는 19일(한국시간) “도르트문트가 아시아의 보석인 이승우에 관심을 갖고 영입을 추진하고 있다”며 “드리블이 좋은 이승우는 한국에서
이상완 기자   2017-06-19
[해외축구] ‘시원하고 가볍게 입는다’ 레알 마드리드, 2017-18시즌 유니폼 공개
[STN스포츠=이보미 기자]레알 마드리드의 새 유니폼이 공개됐다. 축구 브랜드 아디다스가 2016-2017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최초 2회 연속 우승컵을 차지한 축구 클럽 레알 마드리드의 새로운 2017/18시즌 유니폼을 공개했다.새롭게
이보미 기자   2017-06-19
[해외축구] [EPL Nostalgia] '밀당으로 잠재력이 폭발한' 조 콜 - 64
[STN스포츠=이형주 기자]Nostalgia, 과거에 대한 향수란 뜻이다.지금 EPL 무대에 훌륭한 실력을 가지고 있는 선수들이 많이 모여 있다. 그 원동력은 이전의 선수들이 우수한 플레이로 팬들을 매료시키며 EPL을 발전시켜왔기 때문이다. 이에 EP
이형주 기자   2017-06-18
[해외축구] [EPL Nostalgia] '리버풀을 새긴 타투이스트' 다니엘 아게르 - 63
[STN스포츠=이형주 기자]Nostalgia, 과거에 대한 향수란 뜻이다.지금 EPL 무대에 훌륭한 실력을 가지고 있는 선수들이 많이 모여 있다. 그 원동력은 이전의 선수들이 우수한 플레이로 팬들을 매료시키며 EPL을 발전시켜왔기 때문이다. 이에 EP
이형주 기자   2017-06-18
[해외축구] [라리가 후반기 결산] ‘극적인 UEL 진출’ 소시에다드 (7위)
[STN스포츠=이형주 기자]프리메라리가가 시즌을 마무리하고 휴식기에 들어갔다.2016/17시즌 라리가는 후반기에도 전반기 못 지 않게 연일 수준 높은 경기를 양산했다. 어느 때보다도 치열한 순위 경쟁이 펼쳐졌다. 세계 최고의 리그를 가늠해볼 수 있는
이형주 기자   2017-06-18
[해외축구] ‘안와 골절’ 제수스, 수술은 필요치 않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안와 골절’을 당한 맨체스터 시티의 가브리엘 제수스가 수술까지는 필요치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지난 9일 브라질과 아르헨티나의 A매치 경기가 있었다. 이날 제수스가 브라질 대표팀의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경기 초반부터 제
이형주 기자   2017-06-16
[해외축구] ‘이 달라(Dollar)룸마야!’ 밀란 팬들, 돈나룸마에 분노했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AC 밀란의 팬들이 지안루이지 돈나룸마에게 분노했다.AC 밀란이 16일(한국 시간) 공식 SNS를 통해 돈나룸마 재계약 실패를 알렸다. 마르코 파소네 단장은 기자단 앞에 나서 “돈나룸마와 재계약을 시도했지만 결렬됐다. 최선
이형주 기자   2017-06-16
[해외축구] 인테르, 페리시치 이적료로 맨유에 688억 요구 중
[STN스포츠=이형주 기자]이견이 좀처럼 좁혀지지 않고 있다.잉글랜드 언론 'ESPN'는 16일(한국 시간) "이번주 초 페리시치를 놓고 인테르 밀란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협상 테이블을 열었다. 맨유는 3,500만 파운드(한화 약 50
이형주 기자   2017-06-16
[해외축구] 伊 언론 “콘테, 첼시와의 관계 금 갔다…거취 불투명”
[STN스포츠=이형주 기자]첼시 FC에 큰 위기가 닥쳤다.올 시즌 첼시는 행복한 시즌을 보냈다. 직전 시즌이었던 2015/16시즌 첼시는 프리미어리그 10위에 그치며 부진했다. 하지만 2016/17시즌 부임한 안토니오 콩테 감독이 체질 개선에 성공,
이형주 기자   2017-06-16
[해외축구] [유럽파 결산 ③구자철] "그에게 부상이란 불운이 닥쳤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치열했던 2016/17시즌 유럽 축구도 막을 내렸다. 올 시즌도 유럽에 진출한 한국 선수들은 한국인과 한국축구라는 자긍심을 품고 유럽 축구 무대에서 활약했다. 유럽 5대 리그 중 3곳인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독일 분데스리가
이형주 기자   2017-06-16
[해외축구] [라리가 후반기 결산] ‘운용의 묘가 빛났던’ 알라베스 (8위)
[STN스포츠=이형주 기자]프리메라리가가 시즌을 마무리하고 휴식기에 들어갔다.2016/17시즌 라리가는 후반기에도 전반기 못 지 않게 연일 수준 높은 경기를 양산했다. 어느 때보다도 치열한 순위 경쟁이 펼쳐졌다. 세계 최고의 리그를 가늠해볼 수 있는
이형주 기자   2017-06-16
[해외축구] 음바페, 장애 아동 협회 스폰서 자청
[STN스포츠=이형주 기자]AS 모나코의 공격수 킬리안 음바페가 장애 아동 협회 스폰서를 자청했다.음바페는 1998년 생으로 만 18세의 AS 모나코 소속 스트라이커다.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올 시즌 리그 앙 28경기서 15골, 8어시스트를 폭발시키
이형주 기자   2017-06-16
[해외축구] [EPL Nostalgia] '납치 사건만 없었다면…' 윌슨 팔라시오스 - 62
[STN스포츠=이형주 기자]Nostalgia, 과거에 대한 향수란 뜻이다.지금 EPL 무대에 훌륭한 실력을 가지고 있는 선수들이 많이 모여 있다. 그 원동력은 이전의 선수들이 우수한 플레이로 팬들을 매료시키며 EPL을 발전시켜왔기 때문이다. 이에 EP
이형주 기자   2017-06-15
[해외축구] [EPL Nostalgia] '미친 왼발' 로랑 로베르 - 61
[STN스포츠=이형주 기자]Nostalgia, 과거에 대한 향수란 뜻이다.지금 EPL 무대에 훌륭한 실력을 가지고 있는 선수들이 많이 모여 있다. 그 원동력은 이전의 선수들이 우수한 플레이로 팬들을 매료시키며 EPL을 발전시켜왔기 때문이다. 이에 EP
이형주 기자   2017-06-15
[해외축구] ‘당돌한 18세' 돈나룸마, 밀란과의 재계약 싸움에서 완승
[STN스포츠=이형주 기자]만 18세의 지안루이지 돈나룸마 골키퍼가 소속팀이자 거대 구단인 AC 밀란과의 재계약 싸움에서 완승을 거뒀다.돈나룸마 골키퍼가 전 유럽의 주목을 받고 있다. 돈나룸마 골키퍼는 1999년 생으로 올해 만 18세에 불과하다. 하
이형주 기자   2017-06-15
[해외축구] [유럽파 결산 ②박주호] "도르트문트에서 그의 역할은 없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치열했던 2016/17시즌 유럽 축구도 막을 내렸다. 올 시즌도 유럽에 진출한 한국 선수들은 한국인과 한국축구라는 자긍심을 품고 유럽 축구 무대에서 활약했다. 유럽 5대 리그 중 3곳인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독일 분데스리가
이형주 기자   2017-06-15
[해외축구] [오피셜] 사우샘프턴, 클로드 퓌엘 감독 해임
[STN스포츠=이형주 기자]사우샘프턴 FC가 클로드 퓌엘 감독을 해임했다. 사우샘프턴 FC는 15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사우샘프턴은 퓌엘 감독과 계약을 종료시키는 것에 합의했다"고 발표했다.사우샘프턴은 “우리 구단은 퓌엘 감독이 지난 시
이형주 기자   2017-06-15
[해외축구] [라리가 후반기 결산]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간’ 에스파뇰 (10위)
[STN스포츠=이형주 기자]프리메라리가가 시즌을 마무리하고 휴식기에 들어갔다.2016/17시즌 라리가는 후반기에도 전반기 못 지 않게 연일 수준 높은 경기를 양산했다. 어느 때보다도 치열한 순위 경쟁이 펼쳐졌다. 세계 최고의 리그를 가늠해볼 수 있는
이형주 기자   2017-06-1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풋볼 S+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