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기사 (전체 3,92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프로배구] 봄날 기다리는 현대건설-KGC, PS행 끝까지 ‘오리무중’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정규리그 마지막 1경기에 현대건설과 KGC인삼공사의 운명이 걸려있다.현대건설은 8일 오후 화성 종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6라운드 IBK기업은행 원정 경기에서 0-3으로 패했다.상대
이보미 기자   2017-03-08
[프로배구] ‘챔프전 직행’ 김수지의 다짐, 우승 즐거움 잊지 말자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흥국생명의 ‘맏언니’ 김수지는 차분했다. 다음 목표를 위해서다.흥국생명이 9년 만에 V-리그 정규리그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2014년 박미희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뒤 같은 해 센터 김수지가 흥국생명으로 이적했고, 당시 신
이보미 기자   2017-03-08
[프로배구] 정규리그 마지막 V-클래식매치, 11일 열린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정규리그 마지막 V-클래식매치가 열린다.삼성화재와 현대캐피탈의 V-클래식매치 6차전이 오는 11일 오후 2시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펼쳐진다.현재 현대캐피탈은 22승 12패(승점 65)로 2위에 랭크돼있다. 지난 7일 대한항공
이보미 기자   2017-03-08
[프로배구] “내 나이가 어때서” 우승 뒤 감춰진 66세 박기원 감독 열정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내 나이가 어때서요.”V-리그 최고령 사령탑인 대한항공 박기원 감독(66)의 말이다. 6년 만의 정규리그 우승 뒤에는 박 감독의 열정과 의지가 있었다.2016년 대한항공에서 감독직 제의가 왔을 때 박기원 감독은 기회라고
이보미 기자   2017-03-08
[프로배구] 가스파리니 “우승후보 압박? 우승으로 보여주고 싶었다”
[STN스포츠 인천=이보미 기자] “우승으로 보여주고 싶었다.”대한항공이 6년 만에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대한항공은 7일 오후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6라운드 삼성화재전에서 3-2 승리를 거뒀다.꾸준히
이보미 기자   2017-03-07
[프로배구] 대한항공 박기원 감독 “40년 동안 기다린 우승이다”
[STN스포츠 인천=이보미 기자] “40년 동안 기다린 우승이다.”대한항공이 6년 만에 우승 샴페인을 터뜨렸다. 대한항공은 7일 오후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6라운드 삼성화재전에서 가까스로 3-2 승리를 챙
이보미 기자   2017-03-07
[프로배구] 대한항공, 6년 만에 우승 샴페인...‘인천남매’ 동반 우승
[STN스포츠 인천=이보미 기자] 대한항공이 우승 후보 꼬리표를 뗐다. 6년 만에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여자부 흥국생명과 나란히 안방에서 샴페인을 터뜨렸다.대한항공은 7일 오후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이보미 기자   2017-03-07
[프로배구] ‘어벤져스’ 대한항공, 6년 만의 영광 그 원동력 셋
[STN스포츠 수원=이보미 기자] 대한항공이 6년 만에 정규리그 정상에 올랐다.대한항공이 ‘우승후보’ 꼬리표를 뗐다. 대한항공은 7일 오후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6라운드 삼성화재전에서 3-2(25-17,
이보미 기자   2017-03-07
[프로배구] 박미희 감독의 소신 발언, “여성이 아닌 그냥 지도자로 봐주세요”
[STN스포츠 인천=이보미 기자] “여성이 아닌 그냥 지도자로 봐주세요.”흥국생명 박미희 감독이 소신있는 발언을 남겼다.흥국생명은 7일 오후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6라운드 KGC인삼공사전을 3-0 승리로
이보미 기자   2017-03-07
[프로배구] V-리그 왕관 쓴 이재영 “힘들게 여기까지 왔다, 행복하다”
[STN스포츠 인천=이보미 기자] “행복해요.”흥국생명이 9년 만에 정규리그 정상에 올랐다. 흥국생명은 7일 오후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6라운드 KGC인삼공사와의 대결에서 3-0 완승을 거뒀다.경기 초반부
이보미 기자   2017-03-07
[프로배구] ‘핑크 거미’ 이끈 박미희, 3년 만에 우승 감독으로 ‘우뚝’
[STN스포츠 인천=이보미 기자] 흥국생명이 9년 만에 축포를 터뜨렸다. 박미희 감독이 이끄는 흥국생명이 끈끈한 거미줄 배구로 정규리그 정상에 올랐다.흥국생명은 7일 오후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6라운드 K
이보미 기자   2017-03-07
[프로배구] 독기 품은 흥국생명, 9년 만에 정규리그 왕관 썼다
[STN스포츠 인천=이보미 기자] 9년이나 걸렸다. 독기 품은 ‘핑크 거미’ 흥국생명이 정규리그 왕좌에 올랐다.흥국생명은 7일 오후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6라운드 KGC인삼공사전을 3-0(25-15, 25
이보미 기자   2017-03-07
[프로배구] 서남원 감독 “흥국이 긴장할까요, 인삼이 긴장할까요?”
[STN스포츠 인천=이보미 기자] “흥국이 긴장할까요, 인삼이 긴장할까요?” KGC인삼공사 서남원 감독의 말이다.흥국생명과 KGC인삼공사는 7일 오후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6라운드 맞대결을 펼친다.선두 흥국생명
이보미 기자   2017-03-07
[프로배구] [STN 주간MVP] 삼성화재 ‘조커’ 김나운-하경민의 긍정 에너지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절체절명 위기의 순간 ‘조커’들의 활약이 돋보였다.삼성화재가 정규리그 마지막까지 봄배구 희망을 이어가고 있다. 현재 삼성화재는 17승 17패(승점 54)로 4위에 랭크돼있다. 3위 한국전력(21승 13패, 승점 59)과 승
이보미 기자   2017-03-07
[프로배구] 인천남매 우승vs대전남매 봄배구, ‘동상이몽’ 향방은?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저마다 목표가 뚜렷하다. 동상이몽(同床異夢)을 하고 있다.7일 운명의 날이 밝았다. 2016-2017 V-리그 인천 연고를 둔 ‘인천남매’ 대한항공과 흥국생명, ‘대전남매’ 삼성화재와 KGC인삼공사가 치열한 각축전을 예고했
이보미 기자   2017-03-07
[프로배구] '소영+소휘 33점' GS칼텍스, 한국도로공사 연승 제동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GS칼텍스가 5연승을 내달리던 한국도로공사를 가로 막았다.GS칼텍스는 5일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시즌 NH농협 V리그 여자부 한국도로공사를 상대로 풀세트 접전 끝에 3-2(23-25·25-13·22
이상완 기자   2017-03-05
[프로배구] '3연패 탈출' KB손해보험, OK저축은행 3-0 완파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KB손해보험이 리그 최하위 OK저축은행을 완파했다KB손해보험은 5일 경북 구미 박정희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시즌 NH농협 V리그 남자부 OK저축은행과의 홈경기에서 3-0(25-15·25-15·25-15)으로 완파하
이상완 기자   2017-03-05
[프로배구] 우리카드 제압한 현대캐피탈, 대한항공 우승 또 막았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현대캐피탈이 대한항공의 정규리그 우승을 또 막았다.현대캐피탈은 4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6라운드 우리카드전을 3-1(23-25, 25-23, 25-16, 25-16) 승
이보미 기자   2017-03-04
[프로배구] 한국전력 PS 진출 확정, 세 번째 봄날을 맞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현대캐피탈이 우리카드를 잡았다. 동시에 한국전력의 봄배구가 확정됐다.현대캐피탈은 4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6라운드 우리카드전에서 3-1 역전승을 신고했다.이로써 현대캐피
이보미 기자   2017-03-04
[프로배구] ‘유니폼 사태’로 마음고생 한 강민웅 “만회하고 싶었다”
[STN스포츠 수원=이보미 기자] “만회하고 싶었다.”한국전력은 3일 오후 수원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6라운드 대한항공과의 대결에서 3-1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한국전력은 봄배구 희망을 키웠고, 대한항공의 정
이보미 기자   2017-03-0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풋볼 S+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