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기사 (전체 3,92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프로배구] 풀세트만 10경기...한국전력 신영철 감독 “머리 아픕니다”
[STN스포츠 수원=이보미 기자] “머리가 아픕니다.”한국전력이 2016-17시즌 V-리그에서 10번째 풀세트 접전을 벌였다. 한국전력은 10일 오후 수원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OK저축은행전에서 3-2
이보미 기자   2017-01-10
[프로배구] OK저축은행 김세진 감독 “과정 없는 결과는 없다는 것 실감”
[STN스포츠 수원=이보미 기자] “과정 없는 결과는 없다.”OK저축은행이 4연패 늪에 빠졌다. OK저축은해은 10일 오후 수원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한국전력전에서 2-3 패배를 당했다. 세트 스코어
이보미 기자   2017-01-10
[프로배구] 한국전력이 바로티만 바라볼 수밖에 없었던 현실
[STN스포츠 수원=이보미 기자] 한국전력이 바로티만 바라봤다. 어쩔 수 없었다.한국전력은 10일 오후 수원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OK저축은행전에서 3-2 신승을 거뒀다. 세트 스코어 2-0에서 5세트
이보미 기자   2017-01-10
[프로배구] ‘바로티 35점’ 한국전력, ‘최하위’ OK저축은행에 3-2 신승
[STN스포츠 수원=이보미 기자] 한국전력이 OK저축은행을 제압하고 2연패 탈출에 성공했다.한국전력은 10일 오후 수원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OK저축은행전을 3-2(25-21, 25-17, 23-25,
이보미 기자   2017-01-10
[프로배구] 양효진 “아프다는 말, 변명 같아서 하기 싫었다”
[STN스포츠 수원=이보미 기자] “리우 다녀온 뒤 변명 같아서 아프다는 말 하고 싶지 않았다.”현대건설 양효진이 부상 투혼을 펼쳤다. 양효진은 10일 오후 수원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4라운드 도로공사전에서 2
이보미 기자   2017-01-10
[프로배구] 도로공사에 높았던 190cm 양효진의 벽
[STN스포츠 수원=이보미 기자] 현대건설 센터 양효진의 벽은 높았다.현대건설은 10일 오후 수원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4라운드 도로공사와의 맞대결에서 3-1 승리의 기쁨을 누렸다.이날 에밀리는 경기 초반부터
이보미 기자   2017-01-10
[프로배구] ‘양효진 22점’ 현대건설, 도로공사 3-1 제압...3위 복귀
[STN스포츠 수원=이보미 기자] 나란히 2연패 중이던 현대건설과 도로공사가 격돌했다. 현대건설이 웃었다.현대건설은 10일 오후 수원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4라운드 도로공사와의 홈경기에서 3-1(25-18, 2
이보미 기자   2017-01-10
[프로배구] ‘2126일 만의 포효’ 박철우, 삼성화재를 일깨우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삼성화재의 ‘토종 거포’ 박철우가 2,126일 만에 포효했다.2016년 11월 말 군 복무를 마치고 코트로 돌아온 박철우. 여섯 시즌 만에 트리플크라운을 달성했다.박철우는 지난 8일 2016-17시즌 V-리그 4라운드 대한
이보미 기자   2017-01-10
[프로배구] 허물어진 상·중위권 경계, 더 궁금해지는 봄배구 향방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V-리그 남녀부 모두 상·중위권 경계가 허물어졌다. 봄배구 향방도 알 수 없는 상황이다.2016-17시즌 V-리그 4라운드 중위권 팀들의 반란이 매서웠다. 남자부 삼성화재와 우리카드, 여자부 KGC인삼공사와 GS칼텍스까지
이보미 기자   2017-01-10
[프로배구] ‘타이스 26점’ 삼성화재, 대한항공 꺾고 4위 차지
[STN스포츠=이원희 기자] 삼성화재가 리그 4위로 올라섰다.삼성화재는 8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대한항공과의 경기에서 3-0(25-14 25-23 25-23)으로 승리했다. 2연승을 달린 삼성화재는 리그
이원희 기자   2017-01-08
[프로배구] “삶이 배구다”...전설 장윤희가 코트를 떠나지 않는 이유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삶이 배구다."장윤희는 1988년 호남정유배구단에 입단해 2001년까지 머물며 화려한 발자취를 남겼다. 세터 이도희 등과 함께 92연승 신화를 썼고, 9년 연속 리그 정상에 오르는 위업을 달성했다. 레프트 장윤희는 공수
이보미 기자   2017-01-08
[프로배구] 복귀 간절했던 GS 강소휘, 희망의 아이콘이 되다
[STN스포츠 장충=이보미 기자] GS칼텍스 강소휘가 ‘희망의 아이콘’이 됐다.GS칼텍스는 최근 세터 이나연과 레프트 강소휘가 부상에서 복귀하며 한 시름 놨다. 시즌 도중 지휘봉을 잡은 차상현 감독도 웃음을 되찾았다.강소휘는 지난 6일 2016-17
이보미 기자   2017-01-08
[프로배구] 우리카드의 창단 첫 PS 진출의 꿈, 현실이 되나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우리카드가 창단 첫 봄배구에 도전한다.최근 우리카드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현재 우리카드는 2016-17시즌 V-리그 4라운드에서 OK저축은행, 한국전력을 차례대로 제압하며 11승 10패(승점 34) 기록, 4위에 랭크돼있
이보미 기자   2017-01-08
[프로배구] 한국전력 신영철 감독 “못 버티면 순위 바뀔 수도 있어”
[STN스포츠 장충=이보미 기자] “못 버티면 우리 순위가 내려갈 수도 있다.”한국전력이 우리카드 맞대결에서 연패를 기록했다. 한국전력은 7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우리카드와의 원정 경기에서 1-3 역전패를
이보미 기자   2017-01-07
[프로배구] ‘3위 가시권’ 우리카드의 ‘한줄기 빛’이 된 나경복
[STN스포츠 장충=이보미 기자] 우리카드가 상위권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 이 와중에 레프트 나경복은 우리카드의 한줄기 빛이 됐다.우리카드는 7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한국전력전에서 3-1
이보미 기자   2017-01-07
[프로배구] 김상우 감독 엄지 세운 ‘살아있네’ 최홍석
[STN스포츠 장충=이보미 기자] ‘토종 거포’ 우리카드 최홍석을 향해 김상우 감독이 엄지를 세웠다.우리카드는 7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한국전력전에서 3-1(24-26, 25-17, 25-
이보미 기자   2017-01-07
[프로배구] ‘5할 승률 넘긴’ 우리카드, 3위 한국전력과 승점 3점차
[STN스포츠 장충=이보미 기자] 우리카드가 안방에서 2연승과 함께 4위로 도약했다.우리카드는 7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한국전력과의 대결을 3-1(24-26, 25-17, 25-23, 26
이보미 기자   2017-01-07
[프로배구] 간절한 우리카드의 의지, “5할 승률 넘기겠다”
[STN스포츠 장충=이보미 기자] “5할 승률 넘기겠다.”우리카드가 필승 다짐을 했다. 우리카드는 7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한국전력과의 대결이 예정돼있다.현재 우리카드는 10승 10패(승점 31
이보미 기자   2017-01-07
[프로배구] 한국전력 신영철 감독 “서브-블로킹, 분위기 반전엔 최고”
[STN스포츠 장충=이보미 기자] “서브와 블로킹이 분위기 반전에는 최고다.”한국전력과 우리카드가 4번째 맞대결을 펼친다. 한국전력은 7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우리카드와 격돌한다.현재 한국전력은
이보미 기자   2017-01-07
[프로배구] 나연-소휘 복귀, 천군만마 얻은 GS “희망은 있다”
[STN스포츠 장충=이보미 기자] GS칼텍스가 부상 선수 복귀와 함께 승리로 활짝 웃었다.GS칼텍스는 6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4라운드 IBK기업은행을 만나 3-2 신승을 거뒀다.이날 GS칼텍스는 부상에
이보미 기자   2017-01-0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위클리뉴스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