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기사 (전체 3,92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프로배구] 도쿄 길목서 만난 ‘복병’ 태국, 김연경 “이길 수 있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2020 도쿄올림픽으로 향하는 길목에서 ‘복병’ 태국을 만났다. 김연경은 “이길 수 있다”고 말하며 자신감을 보였다.한국은 올해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제19회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 4강에서 태국에 0-3
이보미 기자   2017-08-19
[프로배구] 홍성진 감독 “세계선수권 예선 엔트리 어떻게든 채우겠다”
[STN스포츠(인천공항)=이보미 기자]“세계선수권 예선 엔트리는 어떻게든 채우겠다.”홍성진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필리핀 마닐라에서 제19회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을 마치고 18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한국은 이번 대회 4강에서 태
이보미 기자   2017-08-18
[프로배구] ‘드디어 휴식’ 김연경 “우리도 어린 선수들 육성해야”
[STN스포츠(인천공항)=이보미 기자]“어린 선수들을 육성해야 한다.”한국 여자배구대표팀 주장 김연경이 2018 세계선수권 본선행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였다. 한국은 지난 17일 막을 내린 제19회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을 마치고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이보미 기자   2017-08-18
[프로배구] ‘Yes! I can!’ GS칼텍스, 청평서 하계워크샵 실시
[STN스포츠=이보미 기자]GS칼텍스서울Kixx배구단이 “Yes! I can!”을 외쳤다.GS칼텍스는 18일과 19일 1박2일간 청평 GS칼텍스 인재개발원에서 하계 워크샵을 실시한다.GS칼텍스 선수단은 매일 반복되는 고된 훈련에서 벗어나 오전과 오후에
이보미 기자   2017-08-18
[프로배구] '트레이드' 베테랑 세터 권영민 "기회 준 두 구단에 감사하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KB손해보험 스타즈 세터 권영민과 한국전력 빅스톰 전진용의 1대1 트레이드가 실시됐다.KB손해보험은 이수황의 군입대로 인해 센터 포지션의 보강이 필요한 상황이었고, 마침 세터 자원이 필요했던 한국전력의 이해관계가 부합되면서
이보미 기자   2017-08-18
[프로배구] 김학민 배구 인생의 가장 간절한 목표, 챔피언
[STN스포츠=이보미 기자]대한항공 김학민(34)의 우승 도전은 끝나지 않았다. 그만큼 간절한 김학민이다. 대한항공은 지난 2016-17시즌 V-리그에서 6년 만에 정규리그 정상에 올랐다. 세터 한선수와 김학민, 가스파리니 등이 노장 파워를 발휘하며
이보미 기자   2017-08-18
[프로배구] [아시아선수권] 日, 통산 4번째 우승...한국 3위-김연경은 베스트7
[STN스포츠=이보미 기자]일본 여자배구대표팀이 제19회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 금메달을 차지했다. 일본은 지난 17일 오후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대회 결승전에서 태국을 상대로 2-3(26-28, 20-25, 25-16, 25-16, 15-7) 대역전승
이보미 기자   2017-08-18
[프로배구] [아시아선수권] 적나라하게 드러난 현실, 배움의 장이 된 亞선수권
[STN스포츠=이보미 기자]아시아를 호령하던 한국 여자배구의 현실이 적나라하게 드러났다. 홍성진 감독이 이끄는 한국이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제19회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에서 3위를 차지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지난 16일 한국은 4강에서 태국에 발목
이보미 기자   2017-08-17
[프로배구] [아시아선수권] ‘서브 폭탄’ 한국 자존심 지켰다, 中 잡고 3위로 마감
[STN스포츠=이보미 기자]홍성진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마지막 자존심을 지켰다. 한국은 17일 오후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제19회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 3-4위전에서 중국을 3-0(25-11, 25-18, 25-20)으로 제압했다. 이날
이보미 기자   2017-08-17
[프로배구] 월드리그-그랑프리는 역사 속으로, 뉴발리볼리그 연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지난 3월과 5월 두차례에 걸쳐 FIVB는 뉴발리볼리그(가칭, New Volleyball League)위원회를 개최했다. 이 위원회에는 한국을 비롯한 21개국이 참석하여 새로운 국가대표팀간의 경기를 창설키로 결의했다. 그리고
이보미 기자   2017-08-17
[프로배구] [아시아선수권] 한국 결승행 좌절, 노련한 세터 눗사라에게 당했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태국에 발목이 잡혔다. 한국은 16일 오후 6시 30분(이하 한국시간)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제19회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 4강전에서 ‘난적’ 태국과 격돌했다. 결과는 한국의 0-3(20-25, 20-2
이보미 기자   2017-08-16
[프로배구] KOVO, 신입 공식 기록원 채용
[STN스포츠=이보미 기자]한국배구연맹은 도드람 2017~2018 V-리그의 체계적인 기록정보시스템 운영과 신규 기록원 육성을 위해 KOVO의 공식 기록원인 신입 KOVIS를 채용한다.서류 모집은 8월 22일까지 진행하며 서류 합격자 발표는 8월 25
이보미 기자   2017-08-16
[프로배구] 대한항공 센터만 7명? 세터 조재영이 센터로 변신한 이유
[STN스포츠=이보미 기자]2016-17시즌 정규리그 우승팀 대한항공이 센터와 리베로 보강에 나섰다. 대한항공은 지난 시즌 6년 만에 정규리그 정상에 올랐다. 비록 챔피언결정전에서 현대캐피탈을 넘지 못하고 준우승에 그쳤지만 값진 결과였다. 심기일전한
이보미 기자   2017-08-16
[프로배구] '한국형 배구 연구' 박기원 감독 “내 도전은 끝나지 않았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내 도전은 끝나지 않았다.”V-리그 최고령 사령탑인 대한항공 박기원 감독의 말이다. 열정 넘치는 그의 도전은 2017-18시즌에도 계속된다. 대한항공은 지난 14일 중국으로 향했다. 4박 5일의 전지훈련에 돌입한 것. 상하
이보미 기자   2017-08-16
[프로배구] 우리카드, ‘서포터즈데이’로 팬들과 소통했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서울 우리카드 위비 배구단이 팬들과의 만남을 가졌다.우리카드는 지난 15일 공식 서포터즈인 ‘위비나래’ 회원들과 연간 시즌권 회원들을 대상으로 “2017 우리카드 위비 서포터즈데이” 행사를 진행했다. 올해 3회째를 맞는 우리
이보미 기자   2017-08-16
[프로배구] [아시아선수권] 한·중·일·태, 4강 안착...한국-태국 격돌
[STN스포츠=이보미 기자]한국 여자배구대표팀과 함께 중국, 일본, 태국이 4강에 합류했다. 한국의 4강 상대는 태국이다. 한국은 지난 15일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제19회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 8강에서 대만을 3-0(25-20, 25-11, 28-2
이보미 기자   2017-08-16
[프로배구] [아시아선수권] 한국 女배구, 대만 꺾고 무난하게 4강 안착
[STN스포츠=이보미 기자]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여유롭게 대만을 꺾고 아시아선수권 4강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대회 6연승을 질주한 한국이다. 한국은 15일 오후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제19회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 8강 토너먼트에서 대만과 격돌했다. 결
이보미 기자   2017-08-15
[프로배구] [아시아선수권] 한국 女배구 4강 진출시, 태국 만날 가능성 UP
[STN스포츠=이보미 기자]홍성진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4강 진출시 태국과 맞붙을 가능성이 높아졌다. 한국은 14일 오후 필리핀 알론테 스포츠 아레나에서 열린 제19회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 8강 플레이오프 E조 2차전에서 카자흐스탄을 3-
이보미 기자   2017-08-14
[프로배구] 우리카드-서울시설공단 공동 주최, ‘더위 탈출! 통통 페스티벌’ 열린다
[STN스포츠=이보미 기자]‘더위 탈출! 통통 페스티벌’이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다. 서울시설공단과 장충체육관을 홈구장으로 사용하는 우리카드 배구단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15일 오후 2시부터 8시까지 우리카드 배구단 치어리더팀 공연 및 선
이보미 기자   2017-08-14
[프로배구] [아시아선수권] 양효진 부상 속 한국, 5연승으로 8강 토너먼트 진출
[STN스포츠=이보미 기자]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대회 5연승을 질주했다. 무난하게 8강 토너먼트 안착, 대만과 한 판 승부를 펼칠 예정이다. 한국은 14일 오후(이하 한국시간) 필리핀 알론테 스포츠 아레나에서 열린 제19회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 8강 플
이보미 기자   2017-08-14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여백
풋볼 S+
포토뉴스
여백